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관 직원 술취해 경찰 폭행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관 직원이 만취 상태로 경찰관을 폭행해 체포됐다.

9일 서울 혜화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외국 국적의 5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9시50분쯤 서울 동대문구 광장시장 인근에서 만취한 채 쓰러져 있다가 귀가를 권유하던 경찰관에게 폭행과 욕설을 가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관 소속 직원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해당 대사관을 통해 A씨에게 면책특권이 없다는 것을 확인해 입건했다고 밝혔다.

16049207772909.jpg16049207776581.jpg

어? 사우디인이 술을마셔?

본토가면 X되는데 사우디 본토에서 몰래 술 마시다간 태형이고

술밀수하다간 징역사는데

저놈은 이제 본토소환이 무서울듯 가기전에 돼지고기 삽겹살에 소주나 한잔 주고 보내라 

0 Comments
제목